MAGAZINE - 크램잇

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MAGAZINE

MAGAZINE

img

이상하고 아름다운 겨울 액세서리 4

못생긴 옷이 유행하는 고프코어 트렌드와 더불어 아웃도어 같은 기능성 의류가 가장 패셔너블한 지금, 멋대로 착용해도 좋을 겨울 액세서리 4.
img

한스 짐머

유성영화 시대를 살아가고 있는 우리. 영상만큼 중요한 게 사운드이다. 우리 시대의 영화에서 빠질 수 없는 한스 짐머의 이름은 몰라도 그의 음악은 들어본 적은 있을 것이다.
img

농염하고 친밀한 접근 @harleyweir

예사롭지 않은 이미지라 생각했던 수많은 화보가 그녀의 작업물이었고, 대담한 그녀를 더 파고들고 싶어졌다. 그래서 할리 위어의 오롯한 시선이 담긴 각기 다른 컨셉의 3가지 사진집을 찾았다.
img

Bill Evans Digs Everybody

재즈의 역사에서 빠질 수 없는 빌 에반스는 나의 영감이며, 많은 사람의 영감이자 우상이다. 어제도, 아마 며칠 뒤에도 빌 에반스의 음악을 듣고 있을 것이다.
img

시대를 관통한 패션의 주역, X세대

뚜렷한 개성을 드러내며 과감한 패션을 시도했던 X세대. 그 파급력은 X세대의 연장선 상에 있는 밀레니얼 세대를 거쳐 급식체를 생산한 Z세대에게까지 이어지고 있다.
img

The Awakening, Ahmad Jamal

아마드 자말의 연주를 들을 때면 그가 사용하는 왼손의 보이싱과 특유의 생기를 주는 터치는 듣는 나로 하여금 빠질 수밖에 없게 만들었다. 어디에 있던 그의 음악은 나를 다른 공간에 있는 것처럼 느끼게 만든다.
img

짐 자무쉬식 블랙 코미디, 영화 [커피와 담배]

고단한 하루를 보낸 이들에게 필요한 것은 어쩌면 거창한 휴가보다는 소박한 휴식일지 모른다. 무기력한 여름날, 우리의 일상을 비춘 듯한 유쾌한 이야기 <커피와 담배>를 맛보자.
img

당신이 꼭 알아야 할 필름메이커 #2, 크리스커닝햄

내 아이팟 클래식에서 에이펙스 트윈의 Selected ambient works 85 - 92 와 Come to daddy 는 학원을 마치고 집으로 돌아가는 길에 수 없이 플레이했었다. 자연스럽게 접하게 된 come to daddy 의 뮤직비디오는 나에게 신선한 충격(?)을 주었다.
img

Fashion in film [콜 미 바이 유어 네임]

무심하고 근사한 두 남자의 옷차림은 여름만이 품은 쨍한 빛을 스크린 너머로 전달한다. 당신의 여름을 반짝이게 만들 ‘콜 미 바이 유어 네임' 속 옷차림을 참고할 때다.
img

vacuité de moi

세번째, 스타일링 룩북의 디렉팅을 맡게 되었다.
img

설치예술가 최정화의 보물 쌓기

무엇보다 고상하고 고급진 예술계의 중심에 서있는 설치미술가가 제 멋대로 펼쳐지고 널부러진, 잡다한 시장을 가장 사랑한다고 말했다.
img

경계없는 옷의 가치 @UNISEX SHOP

세월이 주는 자연스러운 에이징과 희소성을 최상의 새로움으로 승화시키며, 경계없는 시선과 애정으로 옷을 대하는 유니섹스 숍을 만났다.
img

T E C H W E A R

라이프스타일을 중시하고 새로운 가치를 고려하는 변혁의 이 시대에 테크웨어는 의복의 범주를 더해가고 있으며, 패션 산업에 막대한 영향을 미치고 있다.
img

그들의 훔치고 싶은 라이프 스타일

지난날의 향수를 더듬어 줄 멜로디와, 그토록 열광하던 뮤지션, 흡수하고 싶었던 그들의 옷차림. 지금 우리가 살아가는 현재에도 그 시절 같이 영감을 주는 뮤지션이 있다.
img

STRANGER THINGS

미국을 넘어 전 세계를 사랑에 빠지게 한 넷플릭스 드라마 '기묘한 이야기' 속 패션을 알아보자.
img

minimalism

스테디한 아이템을 소장하는 것은 꽤 중요한 패션의 기본이고, 질리지 않고 오래 입을 수 있는 스타일이라면 미니멀리즘이 현재 궁극의 패션 트렌드이자 정석이라고 말할 수 있다!
img

anyway, I AM HERE

뜨거운 반응을 일으켰던 AJOBYAJO 와의 협업에 이어 두번째 협업이 공개됐다. 크램잇의 사사로운 애정을 차지하는 monument_P가 그 파트너다.
img

새시대 트렌드

새시대가 열렸다. 2017년 5월 더 세련되고 자유로워진 파아란 계절! 우리가 알아두고 지켜야할 S/S 시즌 공약은?
img

크램잇의 시선

그 바탕엔 어느 요소도 선입견 없이 바라본 크램잇만의 시선이 있다.
img

로고 정신

로고를 명함처럼 입고 맸던 럭셔리족 말고, 티셔츠 하나로 으스대는 속물근성 말고 쿨한 바이브와 정체성을 뽐내는 로고 플레이를 펼쳐보자 더 당당하게!



앗! 화면폭이 너무 좁아요.
브라우져의 사이즈를 더 늘여주세요~

좁은 화면으로 보실 때는 모바일 기기에서
최적화된 화면으로 쇼핑을 즐기실 수 있어요~

     

    CUSTOMER CENTER

    BANK INFO

    • 기업은행 091-157775-01-013
    • 예금주크램잇